常看韩剧的朋友们不难发现,著名编剧河明熙的作品常常会引发一阵“男二热潮”,虽然不是男主角,却收获了堪比男主角的人气,一起来看看都有谁吧!
# '상류사회' 박형식
#《上流社会》朴炯植
지난 2015년 방송됐던 SBS 드라마 '상류사회'에서는 박형식이란 연기자가 빛을 봤다. 성준과 함께 남자주인공으로 열연한 박형식.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서 연기자로 한 단계 뛰어올랐는데, 매력적인 재벌2세 유창수 역할을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于2015年上映的SBS电视剧《上流社会》中演员朴炯植大放异彩,与盛骏一起作为该剧的男主人公,其通过这部作品以演员的身份更上了一层楼,完美诠释了魅力十足的富二代,备受观众好评。
'상류사회'의 유창수는 어릴 적 신발 끈도 자신의 손으로 맨 적이 없는 유민그룹 막내. 가난한 여자 이지이(임지연 분)를 만나 사랑을 키우는 인물인데, 임지연과의 호흡도 좋았지만 박형식이 연기자로서 가진 역량이 폭발한 작품이다.
他在剧中饰演了一个小时候连鞋带都没有自己系过的财团小儿子。遇见了贫穷的女生李智怡并坠入了爱河,和林智妍的配合固然默契,这也是朴炯植尽显演员魅力的一部电视剧。
# '닥터스' 윤균상
#《Doctors》尹均尚
이어 지난해엔 SBS 드라마 '닥터스'에서 다시 한 번 하명희 작가식의 매력적인 서브 남주 정윤도가 탄생했다. 윤균상이 연기한 정윤도는 그룹 장남이지만 권력에는 관심 없는 능력 있는 의사였다. 까칠하지만 솔직한 캐릭터라서 더 매력적이었다.
接着在SBS电视剧《Doctors》中再次诞生了河明熙作家创作的魅力男二号。尹继尚饰演的郑允道虽是集团长男,却是对权力毫不关心,十分有能力的医生。虽然很挑剔却魅力十足。
윤균상이 안정적인 연기로 정윤도 캐릭터의 매력을 잘 살려냈다. 박신혜, 이성경과의 호흡도 좋았다. 선악이 대비되는 캐릭터가 아닌, 남자주인공 홍지홍(김래원 분)과는 또 다른 정윤도만의 매력과 개성이 있는 인물이라서 극을 더 풍성하게 살리는 역할을 해냈다.
他用稳定的演技完美呈现了郑允道这个角色。和朴信惠,李圣经也配合的很好。不是一个明确善恶的角色,与男主角洪智弘有着不一样的魅力,是个十分有个性的角色,使电视剧变得更加饱满。
# '사랑의 온도' 김재욱
#《爱情的温度》金材昱
SBS '사랑의 온도' 김재욱도 박형식과 윤균상을 이어 매력적인 서브 남주 대열에 합류했다. 시청자들의 지지도 높다. 극중 온정선(양세종 분)과는 다른 매력을 가진 박정우. 김재욱이란 배우가 노련한 연기로 캐릭터에 숨을 넣었고, 개성으로 매력을 살렸다.
接着金材昱也加入了魅力男二大军。在观众之间支持度也很高。他在剧中饰演的朴正宇与杨世宗饰演的角色有着不同的魅力。金材昱用其老练的演技完美消化了角色,散发了独特魅力。
박정우는 이현수(서현진 분)를 5년 동안 짝사랑하면서 그녀의 편에 서준 키다리 아저씨 스타일이다. 외모에 재력과 성격까지 모두 갖춘 그. 박정우가 매력적인 것은 이현수에게나 온정선에게나 묵묵히, 솔직하게 마음을 전달한다는 점, 그리고 판단력이 빠른 인물이라는 점이다. 김재욱 특유의 분위기가 더해지면서 그만의 완벽한 박정우를 그려내고 있다.
朴正宇暗恋了李贤秀整整五年,是无条件支持女主的长腿大叔style。长相,财力和性格都十分完美的他只一心向着女主角表达自己的心意,并且十分果断,再加上金材昱特有的魅力,塑造了一个完美的朴正宇。
相关阅读: 盘点大势爱豆朴炯植的演技成长之路 朴炯植采访:想要像安敏赫那样去爱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